메르세데스 벤츠가 S클래스에 에어백을 최초로 장착, 출시한 지 올해로 30주년을 맞았다.


 17일 업계에 따르면 벤츠의 에어백의 개발은 1967년에 시작됐다. 에어백은 1971년 다임러-벤츠가 특허를 받아 13년 동안 개발 및 실험 과정을 거쳐 1980년 말에 최초로 S클래스에 장착됐다.
 메르세데스 벤츠는 1992년부터 전 차량에 운전석 에어백을 기본 장착하고 있다.
 메르세데스 벤츠는 1997년 전 차종에 운전석 및 조수석 측면 에어백을 기본 장착했다. 1998년 S클래스 출시와 함께, 2단계 가스 제너레이터를 개발해 에어백이 충격 강도에 맞춰 팽창 정도를 조절할 수 있도록 했다.
 탑승자를 보다 효과적으로 보호할 수 있는 운전석과 조수석 에어백 어댑티브 컨트롤 시스템은 모든 벤츠 자동차에 기본 사양으로 적용되고 있다.
 미국 도로교통 안전국은 사고 발생 시 에어백이 3대 중 1대 탑승자의 심각한 부상을 보호한다고 밝힌 바 있다.
 2009년 1월에 발표된 NHTSA연구에 따르면 에어백이 소개된 이후 미국에서만 28,244대 탑승자의 생명을 구해왔다.

트랙백 주소 : http://blog.segye.com/tb.php?blogid=skylee&id=123790
Alfamart official partner merc | 2014/04/03 13:50 | DEL | REPLY

2010년형 레인지로버는 사이드에 장착된 레이더 센서들로 사각지대에 있는 차량이나 다른 물체들을 탐지하는 사각지대 모니터링 시스템을 보유하고 있다. 만일 물체가 탐지되면, 운전자쪽 도어 미러의 노란색 경고 아이콘이 점등된다.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