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아이언맨2에서 주인공 토니 스타크의 ‘애마’로 등장한 ‘뉴 아우디 R8 스파이더’가 상륙했다.


 아우디코리아는 25일 고성능 스포츠카인 ‘R8’의오픈 탑 버전인 뉴아우디 R8 스파이더를 국내에 출시했다.
 무게가 42㎏에 불과한 전자동 소프트 탑은 시속 50㎞ 속도에서 19초 이내에  개폐된다.
 R8 스파이더에 장착된 5200㏄ V10 엔진은 최고출력 525마력, 최대토크 54.1㎏.m을 구현했고, 정지상태에서 시속 100㎞에 도달하는 제로백 시간은 4.1초, 시속 200㎞까지는 12.4초면 충분하다.  최고속도는 시속 313㎞.

 아우디 R8 스파이더는 강렬한 외부 디자인을 선보이고 있다.

 감성적인 요소들로 가득 채워져 있는 고성능 스포츠카 R8 스파이더의 섬세한 라인들은 매혹적이며 특별한 역동성을 연출하고 있다.

 측면부에 붙어있는 V10 배지는 엔진의 파워를 과시한다. 후미등 내의 어두운 표면은 넓은 차폭을 강조하며, 차량 후면에는 개의 대형 타원형 테일파이프가 장착되어 있다.


 작년 독일 프랑크푸르트 모터쇼에서 처음 발표된 이후 독일의 자동차 전문지 ‘아우토 자이퉁’이 실시한 ‘디자인 트로피 2010(Design Trophy 2010)’에서 ‘가장 아름다운 컨버터블’로 선정됐다.

 가격은 2억3460만원.

트랙백 주소 : http://blog.segye.com/tb.php?blogid=skylee&id=123903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